EXHIBITION
[The Prize] 노벨상 : 세상을 바꾼 석학들의 유산 전시회
기간| 2020.01.11 - 2020.05.31
시간| 9:00-18:00
장소| 제주항공우주박물관/제주
주소|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서광리 산 39
휴관| 매월 세번째 월요일
가격| 성인: 5,000원 청소년, 아동: 4,000원
문의| 064-800-2000
사이트| https://www.jdc-jam.com/index.jam
작가|

전시정보


  • 하이라이트관 - 1963년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 앨런 호지킨의 노벨 메달

  • 2016년 노벨 문학상 수상자인 밥딜런이 연주한 기타

  • 전시 전경

  • 물리학상관 - 1988년 노벨물리학상 수상자 리언 레더만의 노벨 메달
  • 			'대한민국 최초' 노벨상 전시
    역대 수상자의 실제 메달과 진품으로 구성된 노벨관련 157점의 문화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전시
    
    알프레드 노벨을 기억하기 위하여...
    다이너마이트를 발명한 화학자이자 기업가였던 알프레드 노벨은 어느 날 신문에서 자신의 부고기사를 접하게 된다. '죽음의 상인, 사망하다' 알프레드 노벨의 형인 루드비그 노벨이 사망하자 프랑스의 한 언론에서 오보를 낸 것이었다. 기사가 오보였다는 사실은 바로 밝혀졌지만 ,이 해프닝은 노벨에게 조금 다른 의미의 메시지를 남긴다. 노벨은 다이너마이트로 큰 돈을 벌어 유럽 최대의 부호가 된다. 하지만 다이너마이트는 전쟁에 이용되어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앗아갔다. 잘못 나간 부고 기사는 노벨이 스스로의 인생을 다시 한번 되돌아보는 계기가 된다. 그는 죽기 전, 자신의 총재산 중 94%인 3천 100만 크로나 (당시 약 40억원)를 노벨상 제정에 써달라는 유언을 남긴다. 이제 우리는 그를 더이상 '죽음의 상인'으로 기억하지 않는다. 가장 권위있고 명예로운 상인 '노벨상의 창시자'로 기억한다.			
    팸플릿 신청
    *신청 내역은 마이페이지 - 팸플릿 신청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 6부 이상 신청시 상단의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.
    확인
    공유하기
    Naver Facebook Kakao story URL 복사